따뜻한 작별

얘기해도, 기억해도, 함께해도 괜찮아요.

공지사항

언론보도자료/칼럼

게시판 보기
작성자 작성자관리자
날짜 2019-05-10 09:41:58
제목 [기사] 대부분 자살하기 전 경고 신호 보내…알고 막으려면 학교 정규교육 해야
링크 http://news.khan.co.kr/kh_news/khan_art_view.html?artid=201905100600035&code=940100#csidx804cf9b73a0a0209ad1b695990aae5d

19-05-10, 출처: 경향신문

[일부 발췌]

 

 

 

전홍진 중앙심리부검센터장(성균관의대 삼성서울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)은 “매년 조금씩 줄어드는 자살률은 우연이 아니다”라고 말한다. 지난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중앙심리부검센터에서 만난 전 센터장은 국가 제도와 예산이 자살률을 낮추는 데 기여한다는 점을 강조했다. 

전 센터장은 “매년 상향곡선을 그리던 자살률이 자살예방법이 제정된 2011년 처음으로 꺾였다”“국가가 관심을 가지면 자살예방은 큰 효과를 볼 수 있다”고 했다. 그해 3월 자살예방법 시행 이후 자살률은 매년 낮아지는 추세다.  

예산은 여전히 부족하다고 한다. 전 센터장은 “한 해 예산이 약 200억원인데 자살사망자, 자살시도자, 그 가족까지 합치면 지원받아야 할 대상은 100만명이 넘는다고 봐야 한다”“실질적인 자살예방 예산은 1인당 2만원 정도로 일본의 50분의 1 수준”이라고 했다. 

전 센터장은 매년 1만2000여명에 이르는 자살사망자 수를 고려하면 관련 예산과 제도는 더 확대돼야 한다고 말한다. 전 센터장은 자살이 개인 문제가 아닌 사회 문제라는 인식이 점점 확산되지만, 세계적으로 유례없이 높은 자살률을 고려하면 자살에 대한 관심과 인식이 여전히 부족한 편이라고 여긴다.중앙심리부검센터가 문을 연 첫해인 2014년 10여명이던 심리부검 지원자 수가 지난해 100여명으로 늘었다. 전 센터장은 심리부검이 잘 알려지지 않아 신청 유가족 수가 적다고 했다. 

전 센터장이 강조하는 건 자살예방교육이다. 그는 가장 시급한 사회 문제로 꼽는다. 전 센터장은 “자살사망자 대부분은 죽기 전에 경고 신호를 보내는데 가족조차 알아보지 못한다”며 “학교에서 자살을 배워본 적이 없기 때문”이라고 했다. 그는 “생명사랑교육이라는 이름으로 초·중·고교에서 1년에 1회 실시하고 있는데 아예 윤리 등 정규교육 과정에 편성해야 한다”고도 했다. 

전 센터장은 자살을 예방하기 위해선 경제적 안정보다 타인을 존중하는 문화가 우선이라고 봤다. “사람을 부자로 만들어주는 게 아니라 부자가 아니라도 모멸감을 느끼지 않는 문화를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. 한국 사회에서는 자신보다 낮은 지위에 있거나 약자라는 생각이 들면 상처를 주는 말과 행동을 쉽게 합니다. 사람을 무너뜨리는 것은 결국 말 한마디입니다.”

(후략)

첨부파일
 

총 게시물 49 1/4

   
게시판 리스트
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
공지 중앙심리부검센터, 자살 유족을 위한 두 번째 클래식 공연 관람권 후원 2019.06.28 74
공지 [보건복지부 보도자료] 얘기해도, 기억해도, 함께해도 괜찮아요! 2019.01.04 589
공지 [보건복지부 보도자료] 자살 유족을 위한 홈페이지 ‘따뜻한 작별’에서 따뜻한 도움... 첨부파일 2018.09.17 1248
49 [뉴스] 100명 중 14명 따라가려 했다 …사각지대 놓인 '자살자 유가족'  new 2019.07.18 4
48 [인터뷰] '나를 터널에서 꺼내주었다' 심리부검 후 자살 유가족이 한 말  new 2019.07.18 5
47 [인터뷰] 전홍진, "자살 유가족 힐링 도와주는 심리부검"  new 2019.07.18 2
46 중앙심리부검센터, 자살 유족을 위한 두 번째 클래식 공연 관람권 후원 2019.06.28 74
45 [기사] "어떻게 했길래 자살을..." 가족 전체가 문제 집안으로 낙인 찍혀 고통 2019.06.20 128
44 [기사] 경찰·119 구급대, 자살예방센터에 자살 고위험군 정보 제공 2019.06.05 166
43 [기사] “딸 죽음 내 탓일까···” 진실 마주하며 슬픔 치유하는 ‘심리부검’ 2019.05.10 255
현재글 [기사] 대부분 자살하기 전 경고 신호 보내…알고 막으려면 학교 정규교육 해야 2019.05.10 228
41 [기사] 가장 극단적 선택 많은 달은 5월,일조량 증가가 감정기복 초래 2019.05.03 214
40 [보건복지부 보도참고자료] 중앙심리부검센터, 굿위드어스와 함께 자살유족에게 '... 첨부파일 2019.04.05 319
39 [기사] (삶에 사표 던지는 아버지들) 자기개발, 성공서적만 보고 자란 세대...위기... 2019.03.26 579
38 [기사] 자살유가족 지원 원스톱서비스 전문가 간담회 개최 2019.02.08 473